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샵 출신 이지혜, 18일 3살 연상 회사원과 결혼 '골인'

기사승인 2017.09.18  14:42:34

공유
default_news_ad1

[한스타=박귀웅 기자] 혼성그룹 샵 출신 가수 이지혜가 오늘(18일) '9월의 신부'가 된다.

이지혜는 오늘 3살 연상의 남자친구와 제주도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양가 가족과 소수의 최측근만 초대, 간소하고 경건한 결혼식을 치를 계획이다.

예비신랑은 세무법인을 운영 중이다. 훤칠한 외모에 온화한 성격을 지닌 성격의 소유자다. 두 사람은 올해 초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예비신랑은 이지혜의 권유로 교회에도 함께 다니며 신앙심을 키울 정도로 예비 신부를 아낀다는 전언이다. 이지혜는 다정한 예비신랑의 면모에 반했다.

결혼을 앞둔 이지혜는 인터뷰를 통해 "이 사람 정도면 평생 믿을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처음 만났을 때부터 결혼 생각이 들더라(웃음). 외모는 많이 안 보는 편이고 얼굴보다는 마음이 훈남이다”며 예비 신랑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1998년 샵으로 데뷔한 이지혜는 2002년 샵이 해체한 뒤 솔로 가수로 활동했으며, 현재는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박귀웅 기자 kwiung7gmail.com

<저작권자 © 한스타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